곡성군, 한국전기공사협회 전남도회에서 수해복구 지원

(전남=뉴스1) 정석현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한국전기공사협회 전라남도회(대표 김려옥)가 지역을 방문해 수해복구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한국전기공사협회 전남도회 직원 40명은 12일 곡성읍 대평1리, 신리, 오지3구 마을을 찾았다. 이들은 수해지역 가정을 하나하나 방문하며 전기 시설 안전 여부를 점검했다. 그리고 고장난 시설에 대해서는 임시 전기 시설을 설치하는 등 주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했다. 수해복구에 참여한 직원 A씨는 “현장에 나와보니 뉴스로 본 것에 비해 피해가 심각해 마음이 아팠다. 각 분야에서 기술과 재능 있는 분들이 많이 수해복구에 동참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주민 C씨는 “혼자서는 막막하고 엄두도 안나는데 전기공사협회처럼 많은 분들이 도와주고 있어 그나마 조금씩 회복하고 있다.”라며 감사를 표했다.

한편 나주시에 이어 이번에 곡성군을 찾은 한국전기공사협회 전남도회는 앞으로 구례군을 방문해 수해복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