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찾아가는 주민자치 컨설팅 공모사업 선정

행정안전부 주관 주민자치 컨설팅 지원 공모사업 선정

(광주=뉴스1) 원재현 기자
13일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에 따르면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 찾아가는 주민자치 컨설팅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주민자치 컨설팅 지원 사업은 지방자치단체의 주민자치 역량 제고 및 정책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에 북구는 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행정안전부의 주민자치 관련 전문 컨설턴트를 통해 총 5회의 컨설팅을 지원 받는다.

컨설팅은 주민자치 관련 자치단체의 현황을 진단・분석하고 ▴주민자치회 ▴재정지원 ▴조직・인력・교육 ▴우수사례 등 세부사항에 대해 개선방안을 제시하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북구는 이번 컨설팅을 통해 정부의 정책 방향을 공유하고 주민자치 사업의 문제점을 검토・보완하는 등 전반적인 방향을 재설정한다는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지역의 문제를 스스로 해결하기 위해서는 주민들의 자치 역량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직접 참여해 더 나은 변화를 이끌어갈 수 있도록 북구만의 주민자치시스템을 정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민선 7기 출범 이후 27개 전체 동에서 마을미래계획을 수립하고 있으며 마을미래학교를 통한 자치 역량강화, 단계적 주민자치회 확대 등 풀뿌리 주민자치 실현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