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공동주택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 운영

우수 공동주택 20개소 선정.. 총 2300만 원 인센티브 제공

(광주=뉴스1) 원재현기자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는 '2020년 공동주택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를 운영한다.

북구는 오는 10월까지 100세대 이상 공동주택 261곳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를 추진한다고 지난 3일 밝혔다.
북구 관계자에 따르면 북구의 전체 가정 음식물쓰레기 중 88%가량이 공동주택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에 북구는 400세대 미만과 이상 2그룹으로 나누고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을 전년도와 비교해 감량 실적이 우수한 공동주택 중 최우수 2, 우수 6, 장려 12 등 총 20개소를 선정한다.
최우수 공동주택에는 11월 분 음식물쓰레기 수집・운반・처리 수수료 전액을 감면하고 우수는 70%, 장려는 50%의 수수료를 감면하는 등 총 2300만 원의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음식물쓰레기 줄이기에 대한 실천의지와 공감대를 이끌어내고 코로나19로 경기침체 해소에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